군포시, 이웃만들기 사업 참여자 모집

이웃간 소통과 마을 현안 해결 등 마을공동체 활성화 차원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1/12 [09:15]

군포시, 이웃만들기 사업 참여자 모집


[미디어투데이] 군포시는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이웃만들기 사업 세부추진계획’을 확정하고 주민자치 전담인력이 배치된 7개 동의 사업실시를 결정했다.

7개 동은 군포1동, 산본1동, 산본2동, 금정동, 오금동, 광정동, 대야동이다.

시는 이들 7개 동의 이웃만들기 사업 참여자를 11월 17일부터 11월 20일까지 해당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한 후, 각 동별로 3~4개 모임을 선정하며 1개 모임당 50만원 이내에서 지원한다.

이 사업은 2021년 1월부터 실시될 예정이다.

이웃만들기 사업은 지역문제 해결과 이웃간 소통, 화합 등 마을운영과 관련된 일상생활의 현안 해소를 통해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주민 모임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 참여 자격은 해당 동에 거주하는 주민 3명 이상의 모임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단, 3명 모두 같은 동에 거주해야 하고 마을공동체 공모사업 경험이 없는 모임이어야 한다.

기존 공모사업과 달리 서류절차가 복잡하지 않아 새로운 모임도 참여가 용이한 것이 특징이다.

참여 신청은 해당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서 해야 하며 서류 작성에서 어려움을 겪을 경우 군포시 사회적경제·마을공동체 지원센터의 도움도 받을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