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공설화장시설 건립 후보지 공모를 통해 입지선정 추진

10월 26일부터 양평군 공설화장시설 건립후보지 공개 모집 공고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10/26 [10:47]

양평군, 공설화장시설 건립 후보지 공모를 통해 입지선정 추진


[미디어투데이] 양평군에서는 10월 26일부터 오는 12월 15일까지 공설화장시설의 최적 입지선정을 위한 건립 후보지 공개 모집 공고를 시작하며 공설화장시설 건립에 박차를 가했다.

군은 ‘양평군 공설화장시설 건립 촉진 등에 관한 조례’ 제9조에 따라 지난 7월 화장시설 후보지 공모 등 건립에 관한 사항을 심의하기 위해 ‘양평군 공설화장시설 건립추진위원회’ 를 지역대표와 전문가 등으로 구성했고 건립추진위원회에서는 금번 공설화장시설 건립 후보지 공개 모집 공고 내용에 대한 수차례 토론과 선진 화장시설 견학을 실시하며 공고안을 최종 심의 · 의결했다.

공설화장시설 건립 규모는 부지면적 3만㎡ 내·외로 화장시설, 봉안시설, 자연장지 등이 조성될 계획이라고 전했다.

건립후보지 유치신청은 건립 후보지 해당지역의 총 세대주 60%이상 찬성 지역의 대표자가 할 수 있으며 해당 읍·면을 경유해 오는 12월 15일까지 신청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최종 후보지로 선정된 마을에는 마을발전기금 60억원과 화장시설 부대시설 운영권 부여, 화장시설 규모에 맞는 기간제근로자 우선 채용 등의 인센티브가 제공되며 유치지역 해당 읍·면민에 대해는 화장수수료가 면제 된다.

신청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건립 후보지 유치와 관련해 마을 주민총회 개최시 사전에 해당 읍·면에 통보해 방역조치 및 준수사항을 안내 받아야 한다”고 당부하며 “내년 3월까지 건립 후보지 유치신청 마을에 대한 서류심사 및 현장 조사, 타당성 용역 후 건립추진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후보지를 선정할 계획으로 23년 말 준공을 목표로 사업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