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승읍, 평택대학교 부설 지역사회상담센터와 함께 경제적·정서적 지원 시작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0/16 [11:27]

포승읍, 평택대학교 부설 지역사회상담센터와 함께 경제적·정서적 지원 시작


[미디어투데이]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이와 동시에 코로나블루가 증가하면서 경제적·정서적 측면에서 맞춤형접근의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평택시 포승읍행정복지센터는 평택대학교 부설 지역사회상담센터와 함께 인적·물적 자원의 상호교류 및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5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적극적인 상호 협력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주민에게 교육, 미술심리상담 등과 관련된 인적자원을 지원하고 장비, 시설, 교육장 등 각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물적자원을 적극 제공하기로 했다.

김진희 평택대학교 부설 지역사회상담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과 함께 심리적 불안정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며 “포승읍 맞춤형복지팀과 적극 협력해 지역사회 내 저소득 주민의 정서적 자립을 돕고 균형적인 일상생활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포승읍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주민들이 긴급하게 심리 상담이 필요한 경우, 경제적·정서적 지원을 동시에 할 수 있는 맞춤형 상담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 것 같다”며 감사하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