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그리니쉬농업회사-오산지역자활센터, 저소득층 일자리창출 업무협약 체결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0/13 [15:44]

오산시-그리니쉬농업회사-오산지역자활센터, 저소득층 일자리창출 업무협약 체결


[미디어투데이] 오산시는 13일 시청 상황실에서 ㈜그리니쉬 농업회사법인과 오산지역자활센터와 저소득 취약계층 일자리 지원을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촉발된 경기침체 여파로 일용직 근로자 등 고용형태가 취약한 저소득층의 일자리가 위협받고 있는 가운데 3개 기관이 함께 저소득층 일자리를 개발하고 취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오산시가 사업장 마련과 행정지원을 담당하고 화훼분야 전문기업인 ㈜그리니쉬가 재배기술 전수와 판로개척을, 오산지역자활센터가 대상자 모집과 사업단 운영을 맡아 각 협약기관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역할을 분담하는 방식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오산시는 단순노무 중심의 자활근로사업에서 벗어나 초기 자본투자와 까다로운 재배방법 등 높은 진입장벽으로 쉽게 접근할 수 없었던 화훼분야에서 지역 민간기업의 재능기부와 업무협업을 통해 경쟁력 있는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이번 사업을 단순히 저소득 일자리 창출에서 그치지 않고 생산된 초화를 시 도시조경 사업에 공급하고 시민화훼체험, 원예치료 등 가족단위 프로그램을 개발해 포스트 코로나 이후 확대될 비대면 문화 수요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꽃을 가꾸는 일자리를 제공하고 시민들이 가꾼 꽃들로 도심 곳곳을 아름답게 가꾸는 사회적 가치가 실현되는, 시민이 가꾸고 시민이 누리는 사회적경제의 선순환 구조의 성공모델을 만들어보고자 한다”며 높은 기대와 의지를 나타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