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무주택 세입자의 내 집 마련 기회 광명하안2지구 공공주택사업 추진

광명하안2지구, 지역 주민 조속한 사업추진 요구, 2025년 준공 목표 속도 낸다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0/13 [10:43]

 

무주택 세입자의 내 집 마련 기회 광명하안2지구 공동주택사업 추진


[미디어투데이] 광명시는 관내 부동산 시장 안정화를 위해 광명하안2지구 공공주택사업을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최대한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광명시는 최근 국가적·사회적 문제로 대두된 수도권 주택난 가중에 따른 정부의 8.4 부동산 대책과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 방안에 부응해 민생의 최대 현안이 된 집값 안정과 서민주택 공급 과제를 적극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시는 전략환경영향평가 협의를 시작으로 국토교통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2021년 4월 공공주택지구 지정, 2022년 상반기 지구 계획을 수립해 2025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광명시는 하안2지구를 좋은 일자리와 주거가 조화된 자족도시, 자연과 사람이 공생하는 생태도시, 안전하고 맘 편한 스마트 도시로 특화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첨단기업 유치, 청년 창업지원센터, 창업지원주택 등을 통해 신혼부부 및 청년층 일자리와 연계한 첨단산업형 행복주택 건립도 함께 추진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그간 광명시에서 요구해 왔던 주변 교통난 해소, 첨단산업용지 확대 및 청년창업 지원방안, 지역주민 생계 및 보상대책 마련 등에 대한 적극적인 정책 지원을 국토부에 요청했다”고 말했다.

또한 박 시장은 최근 시의회와 지역주민들이 마련한 자리에서 사업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집값과 전·월세 값이 천정부지로 치솟아 민생현안이 되어버린 광명의 주택난을 해소해 성실히 저축해온 무주택 서민들의 내 집 마련의 꿈이 물거품이 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하안2지구가 쾌적한 환경, 살기 좋은 명품도심이 되도록 주민들과 함께 긴밀히 협력하고 광명시민에게 우선 분양될 수 있도록 국토부와 적극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