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통화발신 방문자 기록관리 서비스 ‘안심콜’ 업무협약 체결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0/12 [13:07]

안성시, 통화발신 방문자 기록관리 서비스 ‘안심콜’ 업무협약 체결


[미디어투데이] 안성시는 지난 8일 통화발신 방문자 기록관리 서비스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주식회사 KT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안심콜 서비스는 다중이용시설에 부착된 080-200-에 전화를 걸면 방문자의 방문시간과 전화번호가 KT 지능망센터에 4주간 보관 후 자동 삭제되는 서비스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신속한 역학조사 및 추가 확진자 발생 예방을 위해 활용된다.

기존 전자출입명부는 IT 취약계층의 활용이 어렵고 수기 방문대장은 정보에 대한 신뢰도 저하 및 개인정보 악용 사례가 발생되는 등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논란이 있었다.

이에 시는 시민 개인의 정보를 보호하고 다중이용시설 방문자의 정확한 기록 관리를 위해 통화발신 방문자 기록관리 서비스 ‘안심콜’을 도입한 것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협약식을 마치며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에 따라 서비스 대상을 확대할 수도 있다”며 주식회사 KT의 개인정보 보호와 신속한 정보 제공을 당부했고 “다중이용시설을 방문하는 시민에게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리고 시민 안전과 보호를 위해 앞으로도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