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니어클럽, 노인일자리 사업으로 보건복지부 대상 수상

노노카페 등 맞춤형 일자리 창출로 연간 어르신 1,700명 참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21 [14:51]

화성시청


[미디어투데이] 화성시 대표 노인일자리사업 노노카페를 담당해온 화성시니어클럽이 21일 온라인으로 열린 ‘2019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평가대회’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주관한 이번 평가는 전국 지자체 및 수행기관 1,600여 개를 대상으로 운영성과, 지자체 지원, 수행기관 노력 등 운영 전반이 종합평가됐다.

대상을 수상한 화성시니어클럽은 공익형+시장형 복수유형 평가에서 S등급을 받으며 지역사회가 가진 문제를 해결하고 지속가능한 노인일자리 사업의 롤 모델을 구축한 점을 높이 인정받았다.

특히 노노카페의 경우 단순노동에서 벗어나 전문성을 갖춘 실버바리스타를 육성하고 지역 기업들과 연계함으로써 노인일자리사업에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이다.

지난 2009년 1호점으로 시작해 현재까지 53호점이 문을 열었으며 330명 이상의 어르신이 실버바리스타로서 참여 중이다.

이 외에도 도서관 실버도우미 교통안전지킴이 취약노인 말벗 서비스 노노케어 짚풀수공예 차왓슈 등 다양한 노인일자리사업을 운영해 총 1,700여명의 어르신이 새로운 사회참여 기회를 얻고 있다.

지현 노인복지과장은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각자의 재능과 노하우를 살린 다양한 일자리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시니어클럽과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라며 “우리 시가 노인일자리 천국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