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온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성화사업 ‘온기가 넘치는 반찬 나눔’

코로나19로 비대면방식의 저소득 취약계층 10가구 반찬 전달 및 안부확인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15 [11:50]

학온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성화사업 ‘온기가 넘치는 반찬 나눔’


[미디어투데이] 광명시 학온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14일 광명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모 사업에 선정된 특성화 사업 ‘온기가 넘치는 반찬 나눔’을 시작했다.

‘온기가 넘치는 반찬 나눔’은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 10가구를 대상으로 주1회씩 12주간에 걸쳐 비대면 방식으로 집 앞 반찬 전달 및 유선을 통한 안부 확인으로 진행된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방식의 취약계층 안부확인이 필요하고 식료품 배달이 불가한 지역이 다수인 학온동 특성을 고려해 기획됐다.

또한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관내 사회적기업의 반찬을 구매해 저소득 취약계층에 전달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김광기 학온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서로의 안부확인도 어려운 시기에 지역사회 내에서 봉사하며 정을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어서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다양한 봉사와 나눔을 실천할 수 있기를 희망하며 소외 계층이 없는 학온동을 만들기 위해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김영훈 학온동장은 “항상 어려운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학온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감사하고 앞으로도 따뜻한 온기가 넘쳐나는 학온동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