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실가스 줄이는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에 참여하세요

수원·대구·광주 등 12개 도시 참가, 9월 22일 ~ 10월 19일 진행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15 [07:27]

홍보물


[미디어투데이] 수원시가 대구·광주·대전광역시, 세종·전주·원주시 등 11개 도시와 함께 9월 22일부터 10월 19일까지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모두의 자전거, 누구나 자전거’를 전개한다.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해 온실가스·미세먼지 등을 줄이기 위한 이번 행사는 12개 도시 지속 가능발전협의회가 공동 주최한다.

자전거를 이용하는 시민, 자전거로 출퇴근할 의지가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챌린지 기간에 스마트폰에 ‘에코바이크 앱’을 설치한 뒤 활동 지역을 선택하면 된다.

자전거로 1㎞를 이동할 때마다 1포인트가 쌓인다.

본인이 설정한 출퇴근 시간에는 1㎞ 당 10포인트가 적립된다.

적립한 포인트는 도시·개인별 평가 수단으로만 활용하며 현금처럼 사용할 수는 없다.

챌린지 기간 누적된 포인트를 바탕으로 우수 도시와 우수 참가자를 선정하고 트로피와 메달을 수여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자전거는 기후 위기를 극복하는 데 도움을 주고 자연스럽게 사회적 거리두기도 할 수 있는 친환경 교통수단”이라며 “건강도 챙기고 온실가스도 줄일 수 있는 챌린지에 많은 시민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