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사랑화폐, 20만원 충전하면 5만원 더”

추석명절 지역경제 숨통 틔운다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14 [09:52]

광명시청


[미디어투데이] 광명시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지역경제에 도움을 주고자 광명사랑화폐 충전시 현재 10% 추가 충전에 경기도 소비지원금 15%를 더해 총 25%의 추가 충전 혜택을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광명사랑화폐로 20만원을 충전하면 10%인 2만원을 받고 2개월 내 20만원을 모두 사용하면 15%인 3만원을 추가로 지급하는 방식으로 총 25%인 5만원의 혜택을 받는다.

단 2개월 동안 20만원을 모두 사용하지 못하면 15% 추가 충전은 지급되지 않으며 20만원 이상 사용해도 최대 3만원까지만 지급된다.

25% 추가충전 혜택을 받으려면 9월 18일 이후 사용액 기준으로 늦어도 11월 17일까지 최소 20만원을 소비해야 하며 반드시 광명사랑화폐를 경기지역화폐 앱이나 사용자포털사이트, 농협에서 등록 후 사용해야 한다.

기본 사전인센티브는 종전처럼 충전 즉시 지급되지만, 소비지원 목적의 15% 추가충전 인센티브는 20만원 이상의 소비가 확인된 후 10월 26일 또는 11월 26일에 지급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수도권 중심 코로나19 대규모 확산으로 인한 사회적거리두기 2.5단계로 소상공인이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14일부터 2.5단계보다 다소 완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실시되긴 하지만 여전히 안심할 수 없다”며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기 바라며 추석명절 광명사랑화폐 사용으로 지역경제 살리기에 함께 동참해 소상공인들에게 힘을 실어주실 것”을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