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도시공사, 전통시장과 안양 중앙지하도상가등 소독제 전달 방역캠페인 전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12 [18:11]

 

 

[ 미디어투데이/ 안양 = 안상일 기자 ] 안양도시공사(사장 배찬주)는 9일 코로나19 지역 내 감염예방과 소상인들의 방역 활동 지원을 위해 비산동과 관양동 일대 식당, 상점과 안양 관양시장 내 점포, 안양 중앙지하도상가를 방문하여 직원들이 직접 만든 소독제 1,000개를 전달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에 쓰인 소독제는 지역 내 코로나19 발생으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는 주변 소상인들의 마음을 같이 나누자는 의미로 배찬주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직접 배합해 제작했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 메시지도 함께 부착했다.

 

 공사 배찬주 사장은“코로나19의 장기화로 누구보다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상인들에게 방역용품 지원을 통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는 환경조성을 위해 계속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지역사회의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관내 취약시설 방역봉사와 지난 5월에는 지역 내 독거노인에게 마스크, 손소독제를 전달했으며, 이번 달 말에는 휴장 중인 호계체육관 직원들이 직접 손소독제를 만들어 시민들에게 나누며 방역캠페인을 이어갈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