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의회 윤재영 의원, 5분 자유발언

백군기 용인시장의 다주택 보유 논란 등 지적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9/11 [14:48]

용인시의회 윤재영 의원, 5분 자유발언


[미디어투데이] 용인시의회 윤재영 의원은 11일 제24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백군기 용인시장의 다주택 보유 논란 등을 지적했다.

윤 의원은 매년 대대적으로 언론 등에 보도되며 거론되는 백군기 용인시장의 다주택 보유 논란과 도덕성, 책무에 대해 문제점을 지적하고 시정을 요구했다.

이어 백 시장은 취임 초부터 논란이 된 공직선거법으로 약 1년 6개월의 재판과정을 통해 용인시의 위상을 실추시켰으나 시민에 대한 진정한 사과와 반성은 찾아볼 수 없었으며 14채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다고 공직자 재산신고를 하고도 이제 와서 본인 소유는 아파트 반 채밖에 없다는 이해하기 어려운 항변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부동산 신고액이 40억원에 달하지만 소유하고 있는 집은 모두 용인이 아닌 서울에 위치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이는 용인시에 10여 년을 살고 있고 용인시민과 용인시의 미래 발전을 함께 꾀하겠다는 말과 언행일치가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2021년 이후에도 다주택 보유 논란과 백 시장의 무책임한 항변이 반복된다면 시민들이 느낄 상실감과 배신감은 되돌릴 수 없게 될 것임으로 더 이상 시민의 자긍심과 용인시의 위상이 훼손되지 않도록 앞으로의 계획을 조속히 밝히고 사죄할 것을 촉구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