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G스포츠클럽 테니스 여중3관왕 우승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10 [12:00]

오산시 G스포츠클럽 테니스 여중3관왕 우승


[미디어투데이] 오산시는 오산 G-스포츠클럽이 지난 9월 2일부터 10일까지 강원도 양구군 양구테니스파크에서 열린 제56회 바볼랏 전국남녀중고등학교테니스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오산 G-스포츠클럽은 이번 대회에서 중등부 여자 개인 단식, 복식, 단체전 우승 중등부 남자 개인 단식우승 고등부여자 개인단식 2위 단체3위 등 우수한 성적으로 대회를 마무리 했다.

특히 중등부여자 3관왕에 오른 김하람 선수는 앞서 치러진 제48회 소강배 전국남여중고등학교 테니스대회에서도 여자단식에서 우승하는 등 여자 중등부 최강자의 면모를 보여줬다.

이로써 오산시G-스포츠클럽는 올해 출전한 6개 전국 테니스대회에서 우승을 비롯한 상위권 입상을 거두며 전국 최고의 테니스명문클럽으로 성장 도약하고 있다.

이러한 오산시G-스포츠클럽 성장과 도약의 발판에는 훈련강화를 위한 시의 체육시설과 예산지원이 큰 뒷받침이 되고 있다.

시는 선진국형 스포츠 활성화를 목표로 경기도교육청이 추진한 G-스포츠클럽사업을 원년인 2018년부터 도입해 지역 내 우수선수 발굴과 육성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고 있으며 오산시체육회와 산하 테니스협회는 선수육성을 위한 행정과 우수지도자영입을 통한 체계적인 훈련이 이뤄지도록 협력하고 있다.

현재 오산시G스포츠클럽은 테니스, 배드민턴, 수영, 축구, 리듬체조 등 5개 종목 6개 클럽이 육성되고 있으며 2021년에는 야구, 농구 등 종목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