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중집합시설 및 오색시장 거리 방역소독

‘코로나19 확산방지 스마일 방역지킴이’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9/04 [13:30]

다중집합시설 및 오색시장 거리 방역소독


[미디어투데이] 오산시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 3일 중앙동 관내 다중집합시설 및 오색시장 내 예술촌거리 주변 방역소독을 시행했다.

최근 코로나19 수도권 중심으로 급증함에 따라 중앙동 관내 다중집합시설 상가 밀집지역 및 오색시장 내 대상으로 집중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중앙동 주민자치위원들은 스마일 방역지킴이 역할을 담당하며 월 2회 방역사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주민자치위원회 위원장 하광용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시민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시기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 준 위원들에게 감사하다” 며 “지역주민들의 안전 및 감염예방 홍보에도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말했다.

중앙동장 서영오는 “지역 주민들이 코로나19로 힘들고 불안한 시국에 방역예방으로 여유있는 마음을 가질수 있도록 앞으로도 방역활동을 지속적으로 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