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코로나 대응 유공 공무원 48명 시장표창 수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8/05 [10:15]

  

 

[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안양시는 지난달 31일 코로나19 대응 유공 공무원 48명에 대한 시장표창을 수여했다고 3일 밝혔다.

 

만안·동안보건소 등 대부분 코로나19의 최 일선에서 헌신하며 극복에 힘을 보탠 7급 이하직원들이다.

 

이들은 선별진료소와 임시격리시설 운영, 해외입국자 관리, 방역소독 등에 밤낮없이 일해 왔다.

 

또한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재난기본소득 지급으로 시간가는 줄 몰랐다.

 

확진자 발생에 대비해 종교, 체육시설, 학원, 유흥업소 등의 다중이용시설 지도 점검도 이들의 몫이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어려울 때 가까이 있어주는 친구가 진정한 친구다.”며, 힘든 상황에 처해있는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사태는 아직도 진행 중이라며,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방역과 시민건강 보호에 만전 기해야 할 것임을 강조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