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풍기역사 신설 최종 승인

아산시 역점 추진사업 ‘모종·풍기지역 도시개발사업’ 순항 예상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5/21 [08:47]

아산시, (가칭)풍기역사 신설 최종 승인


[미디어투데이] 아산시가 21일 국토교통부로부터 수도권전철 풍기역사 신설을 최종 승인 받았다.

풍기역사는 시가 역점으로 추진하고 있는 풍기역 도시개발사업 지구 내에 신설된다.

시는 풍기역 신설을 위해 그 동안 사전 타당성조사를 실시해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하고 국토교통부 철도건설과,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공사 등 관계기관 방문과 적극적인 협의로 최종 승인을 이끌어 냈다.

풍기역은 사업비 약1,582억원이 투입되며 수용인구 11,000여명 규모로 조성중인 풍기역지구 도시개발사업 내에 건설될 예정이다.

풍기역이 신설되면 시외 및 고속버스터미널, 이순신 종합운동장, 아산~천안 고속도로 IC 등과 함께 아산시민의 교통복지와 삶의 질 향상 등 구도심 지역발전에 기폭제가 될 전망이다.

시는 이번 국토교통부의 풍기역사 신설사업 승인 따라 향후 한국철도시설공단과의 사업 착수를 위한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오세현 시장은 "풍기역 신설 확정으로 풍기역지구 도시개발사업과 모종샛들지구, 모종1지구, 모종2지구 도시개발 등 아산시에서 추진 중인 도시개발사업에 가속도가 붙게 됐다"며 "구도심 활성화를 위해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갖춘 지속적인 도시개발로 명품도시 아산을 만들기 위해 긴장을 늦추지 않고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