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인구 50만이상 도시 대상…재정역량·교육·보건 분야 우수 평가

2020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서 대도시 부문 2위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5/20 [09:08]

용인시, 인구 50만이상 도시 대상…재정역량・교육・보건 분야 우수 평가


[미디어투데이] 용인시는 20일 한국일보와 한국지방자치학회가 실시한 2020년도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 인구 50만이상 대도시 부문 종합 순위 2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 평가는 자치단체 규모에 따라 특별·광역시, 도,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 인구 50만 이하 중소도시, 자치구, 군 단위 농어촌 등 6개 그룹으로 나눠 보건복지·지역경제·문화관광·안전·교육 등 5개 행정서비스과 재정역량 등을 분석한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SK하이닉스 유치 등으로 세입 기반을 확대한 점과 인구 증가와 부동산 경기 활성화에 따른 세수 증가 등에 힘입어 재정역량 부문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지방채 미발행, 행사성 사업 축소 등 재정 건성성을 유지하려는 노력도 평가에 도움이 됐다.

또 교육 예산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교육 환경의 질을 높이고 학교사회복지사업 등 특화 사업으로 보건복지 서비스를 확대한 점 등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108만 시민이 편리하고 쾌적하게 살 수 있도록 생활 SOC 확충, 친환경 생태공간 조성, 편리한 교통환경 구축 등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