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경로식당 6개소 코로나-19 예방 투명가림막 설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5/19 [10:33]

광명시, 경로식당 6개소 코로나-19 예방 투명가림막 설치


[미디어투데이] 광명시는 18일 관내 경로식당 6개소에 코로나-19 예방 투명가림막을 설치했다.

경로식당은 관내 종합사회복지관 3곳, 노인종합복지관 2곳, 소하2동복지회관에 1곳 등 총6곳이 있으며 지난 2월10일부터 휴관 중이다.

시는 오는 6월 중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경로식당 운영을 준비하고 있으며 이번 투명가림막 설치도 경로식당을 이용할 어르신들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설치했다.

시는 가정형편이 어렵거나 기타 부득이한 사정으로 식사를 거를 우려가 있는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식사를 제공해 왔으며 휴관기간에는 대체식품을 제공하고 있다.

광명시 관계자는 “경로식당 운영에 앞서 어르신들이 안심하고 식사를 하실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자 이번 투명가림막을 설치했다 하루 빨리 코로나19사태가 진정되어 어르신들이 식사를 하실 수 있길 바라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