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재난기본소득카드 방문 지급 완료··88% 전달

전반적으로 원활하게 진행··미수령자는 8월 말까지 동 주민센터에서 받아야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5/11 [10:13]

군포시, 재난기본소득카드 방문 지급 완료··88% 전달


[미디어투데이] 군포시는 모든 시민에 대한 재난기본소득 5만원 기프트카드의 세대별 방문 지급을 마쳤다고 밝혔다.

5월 2일부터 10일까지 계속된 방문 지급의 실제 전달율은 87.94%로 군포시 등록 인구 275,808명 중 242,555명이 받았다.

10명 가운데 9명 가까이 받은 셈이다.

방문 지급은 군포시청 공무원과 각 지역 통장이 2인 1조가 되어 세대를 직접 찾아가 카드를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카드 지급이 대부분 지역에서 비교적 원활하게 이뤄졌다”며 “카드 전달을 확실히 하기 위해 세대당 2회 이상 방문했다”고 밝혔다.

한대희 시장은 이 기간동안 카드 지급의 진행 상황을 매일 보고받고 부족한 점이 있는지 파악할 것을 지시했다.

한 시장은 “무엇보다 안전하고 확실한 전달에 주안점을 뒀다 전 시민 카드 지급이 처음하는 사업으로 다소 걱정도 했지만 무난하게 진행돼 마음이 놓인다 그럼에도 시민들께서 혹시라도 불편을 느낀 부분이 있다면 죄송하게 생각한다 시는 앞으로도 모든 시정을 시민의 입장을 최대한 존중해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 시장은 이어 “시정의 최일선에 계신 통장님들과 시 공무원들께서 연휴를 희생하면서까지 카드지급에 온갖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군포시 재난기본소득 카드는 받는 즉시 사용할 수 있으며 이번 방문지급 기간동안 수령하지 못한 경우 8월 31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하고 거주지 동 주민센터를 찾아가면 받을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