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패·공익신고 코로나19 걱정 없이 ‘☏1398’ 또는 ‘청렴포털’로 상담하세요

부패·공익침해행위 해당 여부, 신고자 보호·보상제도 등 상담.상담내용에 대해서는 철저한 비밀 보장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3/26 [12:00]

부패·공익신고 코로나19 걱정 없이 ‘☏1398’ 또는 ‘청렴포털’로 상담하세요


[미디어투데이] 국민권익위원회 정부합동민원센터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부패·공익신고 방문상담이 꺼려지는 경우 ‘☎1398’ 또는 ‘청렴포털’을 적극 활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1398’ 전화상담은 부패·공익침해행위, 청탁금지법 위반행위, 공공재정 부정청구행위, 공직자의 행동강령 위반행위 등에 대해 전문적인 상담을 하는 서비스다.

상담을 원할 경우 익명으로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를 노출하지 않고 상담할 수 있으며 상담내용에 대해서는 철저하게 비밀이 보장된다.

‘☎1398’을 이용하면 신고하고자 하는 사항이 부패행위 또는 공익침해행위에 해당하는지? 신고자에게 제공되는 보호나 보상제도는 어떠한 것들이 있는지? 비실명대리신고 등 각종 신고의 방법·절차 및 신고요건은 무엇인지? 등을 상담할 수 있다.

‘☎1398’ 외에도 ‘청렴포털’에 마련된 ‘상담신청’ 메뉴를 클릭해 온라인으로 편리하게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상담을 신청하면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3일 이내에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직접 방문해 심층적인 상담을 원하는 경우 정부서울청사내 정부합동민원센터나 정부세종청사를 방문하면 된다.

‘☎1398’ 전화상담은 2017년 10,014건, 2018년 11,082건, 2019년 11,479건, ‘청렴포털’ 온라인 상담은 2017년 485건, 2018년 676건, 2019년 2,342건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국민권익위 황호윤 정부합동민원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정부청사 방문이 꺼려지거나 신고를 망설이시는 분들은 국번 없이 1398번으로 전화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