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무형문화재 ‘나전장’ 송방웅 보유자 명예보유자로 인정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3/26 [11:59]

국가무형문화재 ‘나전장’ 송방웅 보유자 명예보유자로 인정


[미디어투데이] 문화재청은 국가무형문화재 제10호 ‘나전장’ 보유자 송방웅 씨를 국가무형문화재 명예보유자로 인정했다.

'나전장' 명예보유자로 인정된 송방웅 씨는 나전칠기의 본고장인 통영에서 활동한 공예가로 아버지인 송주안 보유자의 대를 이어 1990년에 나전장 보유자로 인정됐으며 평생 나전칠기의 보전·전승과 보급을 위해 헌신해왔다.

현재는 건강상의 이유로 활발한 전승활동이 어려워지게 됨에 따라 그간의 전승활동과 공로를 예우하기 위해명예보유자로 인정했다.

송방웅 씨는 초등학교 때부터 아버지의 나전 공방에서 심부름을 하면서 나전 작업을 보아왔으나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부터 본격적으로 나전일을 배웠다.

늦게 배웠음에도 불구하고 나전일에 정진함으로써 전승 공예인의 꿈인 1985년 전승공예대전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으며 전통을 계승한 뛰어난 작품들을 계속 제작했다.

이처럼 나전 칠기의 기술 전승과 발전에 평생을 매진했으며 대외적으로도 전승 공예인의 단체인 기능보존협회 이사장과 통영무형문화재 보존협회 이사장으로 활동했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일생을 무형문화재 전승에 헌신해 온 보유자들이 고령이 되어 전승활동이 어렵게 되더라도 최대한 예우해명예보유자로 인정해드리고 이와 별도로 국가무형문화재의 신규종목 지정과 보유자 인정을 꾸준히 확대해 무형유산 전승의 토대를 다져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