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코로나19 집단감염 예방.요양병원과 산후조리원 전수 점검

마스크, 손소독제 확보하는 대로 지원 예정, 집단 감염 예방 협조 당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3/26 [10:39]

광명시청


[미디어투데이] 광명시가 코로나19 집단감염을 예방하고자 지난 23일부터 26일까지 관내 요양병원 5개소와 산후조리원 7개소를 대상으로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최근 전국에 집단감염 사례가 많이 발생함에 따라 시는 노약자가 이용하는 요양병원과 산후조리원을 방문해 각 시설별 방역수칙 준수사항 이행여부를 확인하고 감염 예방에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현재 광명시 요양병원 재원자는 800명이며 산후조리원에 있는 산모는 50여명이다.

점검결과 요양병원과 산후조리원은 모든 방문자 발열체크 이용자 및 종사자 전원 마스크 착용 발열, 후두통, 기침 등 유증상자 출입금지 이용자 명부 작성 및 관리 출입자 전원 손 소독 감염관리책임자 지정 면회객 제한 등의 준수사항을 지키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요양병원 관계자는 “마스크 확보가 어렵고 직원들의 개인 사생활을 제한하는 것에 한계가 있어 감염예방에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산후조리원 관계자는 “면회객 제한으로 산후조리원을 찾는 산모들이 많이 줄어 경제적으로 많이 힘든 상황이다”며 “직원과 산모를 위한 마스크 확보가 어려우므로 마스크를 지원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명시 관계자는 “요양병원과 산호조리원 모두 노약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로 집단감염이 발생하면 큰 인명피해가 우려되므로 감염 예방에 최선을 다해주시길 당부드린다”며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확보하는 대로 지원하겠다.

또한 광명시보건소와 각 요양병원 감염관리자 간 연락체계를 별도로 둬 실시간 감염정보에 즉각 대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