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5월 4일까지 법인지방소득세 신고 및 납부

코로나19 피해 법인은 납부기한 3개월 연장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3/26 [09:39]

의왕시청


[미디어투데이] 의왕시는 관내에 사업장을 둔 12월 결산 법인은 오는 5월 4일까지 2019년 귀속 법인지방소득세 확정신고 및 납부를 해야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인해 사업에 현저한 손실을 입거나 사업이 중대한 위기에 처한 법인이 법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 연장신청을 하는 경우 3개월을 연장해 주기로 했다.

신청방법은 4월 27일까지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신청서 및 관련 증빙서류를 시청 세정과에 방문·우편·팩스로 제출하면 된다.

법인지방소득세는 둘 이상의 지방자치단체 사업장이 있는 경우 안분해 각각 신고·납부해야 하며 첨부서류를 미제출 시 무신고가산세가 부과되므로 유의해야 한다.

신고·납부는 인터넷 위택스를 통해 전자신고·납부가 가능하며 사업장 소재지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방문·우편신고도 가능하다.

조지현 세정과장은 “코로나19 피해법인의 지방세 부담을 덜어주고자 최선을 다할 것이며 활용가능한 모든 매체를 통한 홍보로 납세자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