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경기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경영체 182곳에 택배비 지원

31일까지 일반 우편 또는 전자 우편 접수로 신청 가능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3/26 [08:54]

경기도청


[미디어투데이] 경기도가 ‘경기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경영체를 대상으로 택배비 지원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코로나19 영향으로 도내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경영체 매출 감소가 장기화된데 따른 대응 조치다.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은 농업인 또는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자가 지역 내 농특산물·전통문화 등 유·무형의 자원을 이용해 제조업, 서비스업을 통해 부가가치를 창출할 경우 해당 경영체를 6차 산업화 사업자로 인증하는 제도다.

예를 들면 농업인, 법인이 지역 내 사과, 배, 참깨 등의 농산물을 이용해 과일즙, 참기름 등의 제조와 온·오프라인 판매장 운영, 체험활동 등의 서비스업을 통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방식이다.

지원 대상은 도내 인증 경영체 182곳이며 경영체 당 최대 100건, 25만원의 택배비를 지원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경영체는 3월 31일까지 전자우편 또는 일반 우편 접수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후 3~4월 2개월 간의 택배비를 지출한 뒤 청구 서류를 갖춰 ‘경기 농촌융복합산업지원센터’에 제출하면 5월 중 택배비를 지급받을 수 있다.

문의사항은 지원센터로 연락하면 된다.

김충범 경기도 농정해양국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매출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경영체들의 유통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택배비를 지원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인증 경영체들의 어려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