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코로나19 관련 1월 말 이후 관내 4900여회 방역

버스정류장·전철역사·어린이집·pc방·노래방,종교시설 등 방역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3/18 [10:04]

군포시, 코로나19 관련 1월 말 이후 관내 4900여회 방역


[미디어투데이]군포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차원에서 1월 말 이후 4,900회에 걸쳐 관내 다중이용시설과 취약시설 등에 대한 방역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1월 26일부터 3월 17일까지 시 자체방역 1,668회, 민간업체 위탁방역 1,768회, 동별 자율방역단과 자율방재단 방역 1,504회 등 모두 4,940회에 걸쳐 방역작업을 벌였다.

이 가운데 버스정류장은 1,903회, 전철역사 147회, 공원은 247회 방역했으며 어린이집과 유치원, 돌봄센터, 아동센터 등 아동관련 시설에 대해 960회 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종교시설은 126회, 노래방 108회, pc방은 30회 방역한 것으로 집계됐다.

방역은 초미립자 살포기를 이용한 살균소독으로 진행되고 있다.

군포시는 학교와 유치원은 개학 전에, 휴관중인 공공시설은 정상운영되기 전에 방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