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우한코로나19' 확산방지 면마스크 제작 봉사 참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3/12 [00:23]

 

 

[미디어투데이=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안양시의회(의장 김선화)는 11일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안양시자원봉사센터에서 필터 교체용 면마스크 제작 봉사에 참여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오전엔 의장 및 총무경제위원회(위원장 정맹숙), 오후에는 보사환경위원회(위원장 임영란), 도시건설위원회(위원장 박정옥)가참여한 가운데,필터 교체가 가능한 면마스크를 제작하여 마스크 구입에어려움이 있는관내의 소외된 이웃에게 제공하고자 진행됐다.

 

봉사에 참여한 의원들은 마스크 원단을 재단하고 자원봉사센터에서 제작한 마스크키트를 덧붙여 필터 교체용 마스크를 만들며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을 보탰다. 

 

김선화 의장은 “면마스크 제작 봉사가 마스크 수급이 쉽지 않은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소중한 희망으로 다가설 것이라 생각한다.”며 “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노력하여 주시고 계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안양시자원봉사센터는 마스크 구입난을 해결하기 위해 안양시로부터 3천만 원 상당의 면 마스크 원단과필터를 지원받아 매일 자원봉사자를 1백 명 정도 투입해 마스크를 하루1천 장씩 제작하고 있다. 생산된 마스크는 1장당 별도 필터 5개와 함께포장돼 저소득층 가정과 취약계층에 전달 중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