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장, 자연휴양림 찾아 코로나19 방역 상태 점검

다중이용시설인 휴양림 중점 점검, 국민 안전을 위해 철저한 관리 강조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2/14 [11:42]

산림청장, 자연휴양림 찾아 코로나19 방역 상태 점검


[미디어투데이] 산림청은 지난 13일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국립상당산성자연휴양림의 주요 휴양시설에 대한 코로나19 방역상태 등을 점검했다.

박 청장은 이날 오전 국립상당산성자연휴양림 내 숙박시설, 매표소, 방문자 안내센터 등 주요 휴양시설에 대한 방역상태와 손 소독제, 마스크, 예방행동 수칙 안내문, 유관기관 협력체계 등 관리 상태를 중점적으로 살폈다.

또한, 이용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행동 수칙 등을 안내하고 청원보건소와 합동으로 숙박시설, 목공예체험실 등 주요 휴양시설에 대한 방역작업을 실시했다.

한편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전국 42개 국립자연휴양림에 방역 및 소독실시, 손 소독제, 마스크 등 예방물품을 비치해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코로나19에 대비해 다중이용시설인 자연휴양림의 이용객들의 안전을 위해 모든 직원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