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코로나19 합리적 대응, 예방수칙 준수하고 행사 예정대로 진행”

행사, 교육 개최 시 손소독제 비치와 마스크 착용 준수 당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2/13 [11:52]

박승원 광명시장,“코로나19 합리적 대응, 예방수칙 준수하고 행사 예정대로 진행”


[미디어투데이] 박승원 광명시장은 13일 오전 8시 광명시청 재난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비상대책회의에 참석해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불안 가중과 지역경제 침체를 우려하며 “시, 동, 시 산하기관 등에서는 예정돼 있는 소규모 행사를 일정대로 진행하되,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을 받드시 준수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교육 프로그램은 수강생들의 의견을 반영하되 가능하면 취소하지 말고 예방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하길 바라며 코로나19에 합리적으로 대응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광명시에는 현재 확진자는 없지만 만약의 경우를 대비해 확진자가 발생했을 경우 대응매뉴얼을 미리 준비해 둘 것”을 지시했다.

광명시에는 2월 13일 오전9시 기준으로 확진자는 없으며 능동·자가 격리대상자는 13명이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도움의 손길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광명시는 각종 기부물품을 필요한 곳에 공정하게 배분할 예정이며 광명시자율방재단을 중심으로 방역활동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난 12일 ㈜에이치엔티 업체에서 살균소독제 3,600리터를 기부했으며 광명희망나기운동본부는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배부할 예정이다.

12일 광명시자율방재단은 KTX광명역에서 방역을 실시했다.

자율방재단은 역사 내에 있는 손잡이와 의자 등에 일일이 소독약을 뿌리고 깨끗이 닦아 냈으며 외부 소독도 실시했다.

광명시자율방재단은 권역별로 대규모 다중이용시설을 소독하고 있으며 각 동단위로 유관단체원들과 힘을 모아 동네 곳곳을 소독하고 있다.

아울러 광명시는 관내 학원에 다니는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에탄올 스프레이 소독제 300개, 마스크 1,000매를 광명시학원연합회에 배부해 관내 학원에 전달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예방 물품이 필요한 곳을 파악해 차질 없이 배부하는 등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