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방역물품 기부 이어져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2/07 [15:31]
    화성시에 기부된 마스크 모습

[미디어투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라 마스크 품귀 현상 벌어지는 가운데 화성시에서 방역 물품 기부가 이어지며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비봉면 양노리에 위치한 유통업체 ㈜이팜은 6일과 7일 이틀에 걸쳐 화성시에 마스크 10,000매를 기부했다.

화성시약사회는 7일 손 소독제 200개를 전달하기도 했다.

시는 기부 물품을 관내 노인복지관과 선별진료소에 배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물량 확보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따뜻한 나눔 활동에 함께 해주셔서 대단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에 취약한 노인, 저소득자,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마스크 36만5천매와 손 세정제 1,200개를 배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