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신종코로나 차단’대응체계 강화

관내 주민다수이용시설 전면 소독, 열화상카메라 추가 설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2/06 [14:03]
    의왕시, ‘신종코로나 차단’대응체계 강화

[미디어투데이] 의왕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주민 다수이용시설의 방역활동을 전면 실시하는 등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 및 시민들의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대응체계를 강화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6일 현재 시청 등 공공기관, 노인복지관, 장애인복지관 등 복지시설, 레솔레파크, 왕송호수캠핑장 등 관광시설에 대한 방역을 완료했으며 9일까지 관내 경로당 110개소와, 어린이집 136개소를 포함한 다수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시민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차단을 위해 현재 보건소에만 설치되어 있는 열화상 카메라를 11일까지 시청, 주민자치센터, 노인복지관, 장애인복지관 등 23개소에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대중교통분야 감염 예방을 위해 버스 및 택시업체의 자체소독과 운전자의 마스크 착용을 지시하고 업체에 마스크 배부를 완료했으며 월암공영차고지와 교통약자이동차량 11대에 대한 소독을 완료하고 관내 버스정류장 260개소에 대한 방역을 9일 까지 완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많은 주민들이 이용하는 다수이용시설에 대한 방역 활동과 적극적인 감염예방 홍보활동으로 급속히 전파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