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시설관리공단,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오산스포츠센터 등 임시 휴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2/05 [10:42]
    시설관리공단

[미디어투데이] 오산시시설관리공단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오산스포츠센터 등 공공실내체육시설에 대해 오는 6일부터 16일까지 휴관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3일까지 특별방역을 실시하고 발열 체크를 실시하는 등 공단 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시키고자 노력했으나, 신종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고자 임시휴관을 결정했다.

휴관시설은 오산스포츠센터, 원동초스포츠센터, 세교복지타운수영장, 죽미다목적체육관이며 수강생 및 이용 시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희석 오산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 등을 통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공단 시설을 이용 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