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도시공사, 신종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응 소독 강화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2/03 [11:33]
    의왕도시공사, 신종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응 소독 강화

[미디어투데이] 의왕도시공사에서 운영중인 시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선제적 대응강도를 높여 위생 소독을 강화하고 있다.

의왕도시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발생 확산됨에 따라 전직원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근무하고 있으며 고객이용 장소에 손소독제 및 마스크를 무료로 비치해 제공하고 있다.

공사는 2일과 3일 이틀에 걸쳐 고객이용 장소 및 접촉이 빈번한 손잡이 등에 신종 코로나 방역 소독제를 분무 소독 실시하는 등 사태의 심각성에 따라 임직원들까지 함께 소독업체와 철저한 소독에 나서고 있다.

소독을 실시한 시설은 여성회관, 월암공영차고지, 부곡스포츠센터, 국민체육센터, 고천다목적체육관, 부곡다목적체육관, 조류생태과학관, 바라산자연휴양림, 왕송호수캠핑장, 의왕스카이레일 등 공사에서 운영중인 다중이용시설 사업장 대상이다.

아울러 시설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경로 및 예방수칙을 비치 및 전달하는 등 감염 확산 방지에 앞장서고 있다.

의왕도시공사 최욱 사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시설물에 대한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의왕시 및 유관기관과 적극적인 협력체계를 통해 시민들이 불안감을 갖지 않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