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동탄도시철도 시민추진단 회의 열어

30일 동탄출장소에서 회의 개최.추진현황 공유 및 시민제안 등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1/30 [09:35]
    화성시청

[미디어투데이]화성시가 30일 동탄출장소에서 ‘동탄도시철도 시민추진단’회의를 개최했다.

지난 2016년 결성된 시민추진단은 시민대표 15명을 포함, 이원욱 국회의원, 화성시의회, 시 관계부서 등 총 28명으로 구성됐으며 주요 이슈가 발생할 때마다 다양한 의견을 제시해왔다.

이날 회의에는 동탄도시철도 추진현황과 향후 계획을 공유했으며 조속한 사업 추진 수원 망포역 연결 문화디자인밸리 통과 마을별 정거장 유치 등을 요구했다.

이에 시는 추진단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이달 초 경기도에서 입찰공고를 낸‘동탄도시철도 타당성 평가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에 시민 편의성을 고려한 노선 및 정거장 계획 반영을 요청할 방침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동탄도시철도가 화성시민의 제2의 발이 될 수 있도록 노선 및 정거장 수립에 신중을 기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의견에 귀 기울여 투명하고 공정하게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