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설 연휴에 8개반 104명 근무

응급진료 정보 홈페이지 공고 등 상황별 맞춤 대책 추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1/22 [09:43]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군포시는 설 연휴인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총 104명이 근무하며 시민 불편 해소에 노력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전체 관리를 총괄하는 종합상황반과 재해, 물가, 청소, 비상 진료 등 8개 분야 대책반을 조직해 각 분야 명절 안전점검 및 긴급 상황 대처를 위한 비상 근무를 시행한다.

비상 근무자들은 폭설과 같은 재난이나 각종 안전사고가 발생하면 상황별 근무 인원을 즉시 투입하고 소방서나 경찰서 등 관계기관과 신속한 업무 공조로 명절 기간에 군포에 머물거나 군포를 찾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지낼 수 있도록 대비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시민 생명보호와 밀접한 의료 부분은 비상시 응급진료가 이뤄지도록 지역 내 의료기관·단체와 협력해 연휴 당직 병·의원과 휴일 지킴이 약국을 지정·운영한다.

성백연 자치행정과장은 “명절 연휴에 군포시민과 군포를 방문하는 모든 사람이 안전하고 편안한 시간을 보낼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 여러분도 가족과 이웃을 위해 스스로 안전생활을 실천해 달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