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청년단체와 동아리 활동 지원

2월 14일까지 접수, 3월 안에 지원 단체와 동아리 선정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1/20 [09:30]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군포시는 20일 지역 청년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지원하기 위해 청년단체와 동아리 활동 지원사업을 공모한다고 밝혔다.

청년단체 지원사업인 ‘심포니 프로젝트’는 군포시 소재 비영리 청년단체를 대상으로 창의적인 청년문화 활동을 지원하는 것이다.

또한 청년동아리 지원사업인 ‘청포유 프로젝트’는 군포시 거주 청년, 또는 군포시 소재 대학 재학생이나 직장인으로 구성된 동아리를 대상으로 참신한 청년커뮤니티 활성화를 지원하는 내용이다.

사업 신청은 만 19세에서 39세의 지역 청년들로 구성된 청년단체와 청년동아리가 할 수 있으며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심포니 프로젝트’는 최대 300만원, ‘청포유 프로젝트’는 10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신청 기간은 2월 14일 까지이며, 3월 안에 지원 대상단체와 동아리가 선정될 예정이다.

  신청은 군포시청 홈페이지 ’열린시정 --’ 새소식‘에서 지원서류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새소식에 나와 있는 이메일 주소를 통해 접수하거나 군포시 청소년청년정책과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청년 기본조례 제정과 청년정책협의체 구성 등 청년정책의 틀을 갖추는데 주력했던 시는, 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면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청년 본연의 가치를 회복하고 지역내 청년네트워크를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엄경화 청소년청년정책과장은 “청포유와 심포니 프로젝트를 통해 지역과 청년들간의 상생교류 및 협력 네트워크가 형성되기를 기대한다”며 “다양한 분야와 주제에 대한 참신한아이디어를 가진 청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