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비정규직 근로자 지원센터 민간위탁 수탁단체 선정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1/13 [10:29]
    이천시

[미디어투데이] 이천시는 지난 9일 비정규직 근로자 지원센터 민간위탁 수탁선정심의위원회를 개최해 객관적이고 엄정한 심의를 거쳐 민주노총 이천여주양평지부를 수탁단체로 선정했다.

이천시 의회 운영위원장인 조인희 시의원을 포함해 5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는 전문성과 개방성 등을 두루 갖춘 관련 전문기관에게 이천시 비정규직 근로자 지원센터를 위탁하기 위해 구성됐다.

심사에 참여한 위원들은 한정된 예산집행의 효율화 방안과 지역 내 여러 기관 및 단체들과 네트워킹 및 인력 구성 계획 등에 대한 질의를 통해 민주노총 이천여주양평지부를 수탁단체로 선정했다.

이천시 비정규직 근로자지원센터는 중리동 행복센터 내 4층 사무실에 2월경 개소할 예정으로 민주노총 이천여주양평지부에서 3년간 위탁 운영하면서 이천시 관내 비정규직 지원사업, 노동상담 및 법률지원사업 등 고용취약계층의 권리를 높이는 데 중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번 이천시 비정규직 근로자 지원센터를 전문단체에 위탁함으로써 체계적·전문적인 센터 운영을 통해 노동권익 신장 및 근로여건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