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의왕시 산림교육 프로그램 종료, 이용객 17.5% 증가

바라산 생태와 계절 특색을 이용한 컨텐츠로 숲체험 명소로 자리 잡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12/02 [11:41]
    산림교육 프로그램(목공예)

[미디어투데이] 의왕시가 올해 산림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지난해 보다 이용객이 17.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유아, 청소년, 성인, 단체를 대상으로 목공예, 산림치유, 숲해설, 유아숲체험원 등 총 4개 분야의 프로그램을 계절별로 구성해 운영했다.

특히 올해는 정규 프로그램 외에도‘숲안愛 가족캠프’,‘야간 숲길체험’등 새로운 체험 프로그램을 자체 개발하며 시민들에게 다채로운 숲 체험 기회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었다.

운영 결과, 올해 참여인원은 지난해 16,876명 보다 3,000여명이 늘어난 19,837명으로 이는 지난해 보다 약 17.5% 증가했다.

시 관계자는“앞으로도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하고 유익한 산림서비스를 제공해 더 많은 시민들이 산림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