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경기도 공공도서관 평가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11/20 [11:55]
    화성시

[미디어투데이] 화성시가 2019년 경기도 공공도서관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경기도가 매년 도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도서관 서비스 환경개선 및 이용 만족도 향상을 위해 실시됐다.

시는 인구수로 나뉜 1그룹에서 수원시, 고양시, 용인시, 성남시 등을 앞지르고 최우수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시설 만족도와 독서 및 학습장비 구비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시는 공공도서관 확충을 위해 올해 다원이음터도서관, 송린이음터도서관을 개관했으며 다음달 중으로 목동이음터도서관을, 2020년에는 왕배도서관과 서연이음터도서관을 개관할 예정이다.

또한 각 도서관들마다 특성화주제를 선정하고 예술, 다문화, 과학, 여행, 생태, 역사, 인물·역사, 향토·정책, 포도·공룡 등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이혜진 평생학습과장은 “도서관이 주민들과 소통하며 담론이 형성되는 문화커뮤니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중”이라며 “지역 공동체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