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희 도의원, 2019 교통국 행정사무감사

“13세-18세 반값버스비 시행 방안 검토 요청”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11/15 [12:30]
    문경희 의원

[미디어투데이]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문경희 도의원은 지난 14일 경기도 교통국에 대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청소년 버스요금 지원범위 및 버스운송관리시스템에 대해 집중 질의했다.

이날 문경희 도의원은 “경기도가 13세∼23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버스비를 지원하려고 하고 있는데 현재 무상교육의 범위가 고등학교까지 늘어난 만큼 13세에서 18세의 학생 및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기존의 30%할인에 버스비를 20% 더 지원해주어 반값버스비를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강력히 요청했다.

이에 허승범 교통국장은 “현재 집행부 안은 13세부터 23세까지 버스요금을 지원하는 보편적 복지의 시행이지만 추가적인 검토는 가능하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