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동, 마을밥상서 저소득 주민 100여명 갈비탕 대접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9/11/05 [16:47]
    동백동, 마을밥상서 저소득 주민 100여명 갈비탕 대접

[미디어투데이]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은 지난 2일 관내 음식점 마을밥상이 저소득 주민 100여명을 초대해 갈비탕을 대접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마을밥상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밥 한끼를 대접하고 싶다고 요청을 해 이뤄졌다. 동은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주민들을 추천했다.

정은영 마을밥상 이사장은 “마을협동조합인 마을밥상이 어려운 이웃과 더불어 사는 마을을 만들기 위해 마련한 행사”고 말했다.

동 관계자는 “지역사회에 아름다운 나눔의 문화가 꽃피울 수 있도록 저소득 주민에게 다양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