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치매안심마을 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11/04 [16:29]
    ‘치매안심마을 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미디어투데이] 평택시 송탄보건소는 지난 1일 송탄치매안심센터 전문봉사단인 ‘치매안심마을 서포터즈’를 구성하고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평택시 새마을부녀회 북부지역 부녀회장단, 국제대학교 간호과, 은혜고등학교 건강동아리 학생들과 치매안심마을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포터즈 선서식, 운영계획 및 자원봉사활동 안내, 축하공연 등의 순으로 행사가 진행됐다.

치매안심마을 서포터즈로 선발된 30명은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독거 치매대상자와 1:1 연계되어 주말 및 공휴일 안부확인전화 등 말벗 서비스와 생신축하봉사, 치매안심마을 경로당 방문형 인지강화 프로그램 제공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치매안심마을 서포터즈의 적극적인 봉사활동으로 치매환자와 가족이 지역사회에서 안전하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기여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치매가 있어도 치매가 없어도 노년이 행복한 평택시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