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장애인종합복지시설 '동탄아름드림센터 ' 개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10/29 [12:02]

 

 

 

[미디어투데이] 화성시가 28일 동탄 신도시에 장애인 종합복지시설 ‘동탄아름드림센터’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문을 연 센터는 사업비 354억 원이 투입돼 부지 3,101㎡, 연면적 12,860㎡ 지하 3층 ~ 지상 4층 규모로 장애인복지관, 보호작업장, 직업적응훈련시설, 주간보호시설 총 4개 시설이 결합된 종합 장애인복지시설로 조성됐다.

  

센터 인근에는 장애인특수학교인 화성나래학교가 위치해 졸업생을 대상으로 직업재활훈련 후 동탄산업단지 등 취업 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해 실질적인 자립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주요 시설로는 프로그램실, 재활치료실을 비롯해 미세먼지 마스크 생산설비가 구축된 장애인보호작업장과 직업 적응 훈련을 위한 장애인 카페, 주간보호시설, 부모쉼터 등이 마련됐다.

  

특히 대강당, 헬스장, 탁구장, 클라이밍, 캠핑 체험장, 장난감 놀이터 등도 준비돼 장애인들의 레저스포츠 및 문화 욕구도 충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센터는 관내 장애아동과 청소년, 성인을 대상으로 치료, 훈련, 교육, 주간보호, 가족상담, 재가복지 서비스를 비롯해 전국 최초로 복지관 내 보행로봇 ‘워크봇’을 활용한 대상자 맞춤형 보행재활운동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장애인들이 당당한 사회 구성원이자 시민으로써 풍성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정책 개발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아름드림센터가 그 중심에서 장애인 복지 허브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관식에서는 지역 장애인과 유관기관,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으며, 동물 마술쇼를 시작으로 건립 히스토리 영상 상영, 감사패 전달, 유공자 표창, 시설 라운딩, 개관 세레모니 등이 진행됐다.( 화성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