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2019 경기공정무역 포트나잇" 로칼행사및 정담회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10/27 [15:51]

  

▲ 2019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 로컬행사 피켓 퍼포먼스 사진     © 사진= 화성시청

 

[미디어투데이] 화성시는 26일 오후 1시 더불어숲 페어라이프센터에서 ‘공정무역 로컬행사 및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달 25일부터 11월 8일까지 2주간 개최되는 ‘2019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의 일환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화성시와 경기도가 공동주최하고 화성공정무역협의회가 주관했으며 서철모 화성시장, 화성시의회 김도근 기획행정위원장, 신미숙 경제환경위원장, 고태경 화성공정무역협의회장 등 공정무역에 관심 있는 단체 및 시민 약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첫 번째 일정인‘공정무역 모두의 티파티’에서는 임영신 이매진피스 대표가 통역과 사회를 맡고 태국 위브 미토스 아시아WFTO 대표, 필리핀 일로일로대학 로잘리 제루도 교수가 패널로 참가해 토크콘서트를 진행했다.

  

토크콘서트 후에는 더불어숲 동산교회의 공정무역 교회 달성식과 꿈고래놀이터 부모협동조합, 아시아다문화소통센터, 그물코방과후학교, 최은명자연꿀, 화성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의 공정무역 커뮤니티 협약식을 진행했다.

 

두 번째 일정에서는 화성시의 공정무역도시 인증 전 활동부터 인증 후 현재까지 활동 등을 발제하는 ‘서철모 화성시장과 함께하는 공정무역 정담회’가 이어졌다.

 

이날 정담회는 국제마을위원회 루이스 헬러 대표의 축사를 시작으로 교실강사, 캠페인, 양성과정 등으로 활동 중인 공정무역 활동가들이 활동 소감을 공유하고 제안하면 서 시장이 여기에 대해 답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향후 공정무역도시로서 화성시의 발전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져 다양한 정책 제안의 장이 됐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공정무역은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새로운 소비문화이자 흐름이다. 공정무역을 통해 서로 신뢰를 쌓아가며, 우리가 사는 도시를 공정한 마을로 바꿔가는 사회적경제 운동”이라며, “화성시가 2020년 공정무역 도시로 재인증되고, 나아가 ‘착한소비․윤리적 소비문화 중심지, 공정 화성’으로 도약해 지속가능한 공정무역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지난해 10월 전국에서 세 번째, 경기도에서 첫 번째로 공정무역도시 인증을 받고 ‘2018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Fortnight)’의 개막식과 폐막식을 진행한 바 있다.

  

시는 2020년 공정무역도시 재인증을 목표로 공정무역 활동가 기본 양성과정을 운영 중이며, 공정무역 네트워킹 워크숍 및 공정무역 티파티 캠페인을 실시하여 공정무역의 올바른 인식 확산과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 화성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