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경로당이 봉사의 장으로‧‧‧ 못난이 김치 가공 참여

오창읍 탑리경로당 어르신들과 못난이 김치 업체 산수야... 연계 추진

지원배기자 | 입력 : 2024/03/05 [15:36]

▲ 시니어 봉사단


[미디어투데이=지원배기자] 충북도는 5일 청주 오창읍 탑리 경로당에서 어르신 10여명이 모여 충북의 대표적 브랜드 상품인 못난이 김치를 가공하는 봉사를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는 김영환 도지사의 아이디어로 마련된 충북형 시니어 자원봉사단 사업이 오는 5월 본격 시범운영 예정인 가운데, 선제적으로 청주 오창읍 탑리경로당과 못난이김치 생산업체 산수야가 손을 잡고 봉사활동 자리를 마련했다.

충북형 시니어 봉사단 사업은 경로당 어르신들을 중심으로 기업 등과 연계하여 지역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사회에 대한 자긍심 고취 및 봉사문화 활성화를 확산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또한, 이날은 어르신들이 봉사활동에 참여시 예상되는 문제점 및 의견 등을 사전에 확인하고 점검하는 자리로, 어르신들에게 맞는 작업량과 강도 등을 점검했다.

충북도 관계자는 “고령의 어르신들이 하루 1시간 봉사활동으로 여전히 사회의 일원으로서 활약 가능하다는 기쁨을 만끽할 수 있도록 충북형 시니어자원봉사단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고령화 시대에 충북의 노인복지 정책 패러다임의 변화에 대한 끊임없는 고민과 노력으로 어르신들이 행복한 충북도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하얀 봄으로 꾸민 조팝나무 꽃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