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교육문회관 수영장 지역주민에게 개방

3월 18일부터 지역주민에 개방 “지역과의 상생 도모”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3/05 [14:15]

▲ 군산교육문회관 수영장 지역주민에게 개방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학생들의 미래역량을 키우고 독서문화 진흥 및 평생교육 운영 등 지역문화센터로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군산교육문화회관(관장 양서연)이 지역과의 상생을 도모한다.

군산교육문화회관은 수영장 수심이 90~120cm로 설계되어 학생 수상안전교육 및 다양한 특기적성 방과후 수영교육 등 학생전용 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해 왔으며, 오는 3월부터 지역주민에게 수영장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이는 월명수영장 안전성 평가 ‘E등급’폐쇄 결정에 따라 군산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지역과의 상생 차원에서 결정한 것이다.

군산교육문화회관에서는 자체적으로 안전을 위한 시설점검과 환경을 정비하고, 현행 인력풀을 최대한 활용해 오는 3월 18일부터 학생 교육시간(09:00~18:00)을 제외한 18:00~20:00까지 개방할 예정이다.

이번 운영을 통해 지역사회와 협력이 강화되고, 향후 학생 교육에 차질이 없는 선에서 예산 확보 등을 통해 추가 확대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양서연 관장은 “군산시민의 불편 해소 및 체력증진을 위해 학생 교육이 끝난 이후 2시간을 개방하고자 한다”면서 “지역과 함께 더 특별한 전북교육 정책이 현장에서 실현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훈훈한 바람이 품은 제주 함덕 '서우봉' 풍경
1/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