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새 봄맞이 향기로운 꽃 화단 조성'

시민들에게 4계절 꽃길 제공 !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3/05 [14:24]

▲ 김천시, '새 봄맞이 향기로운 꽃 화단 조성'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김천시는 새봄을 맞이하여 시민들에게 향기롭고 아름다운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청사 화단 및 주변 유휴 부지에 4계절 꽃길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조성된 4계절 화단에는 4월부터 11월까지 봄, 여름, 가을 동안 시민들에게 다양한 꽃들을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꽃잔디 등 5,580본을 심었다.

이번에 식재된 꽃들은 꽃잔디가 4월 부터 6월까지 꽃이 피며 꽃말은 희생, 온화이며, 6월 부터 9월까지 피는 송엽국의 꽃말은 나태, 태만(꽃이 너무 아름다워 꽃에 푹 빠져서 나태해진다고 함)이다.

목수국은 7월 부터 8월까지 꽃이 피며 꽃말은 냉정, 무정, 거만이라고 한다.

또 구절초는 9월 부터 11월까지 꽃이 피며 꽃말은 순수, 어머니의 사랑이이고, 벌개미취는 9월 부터 11월까지 꽃이 피며 꽃말은 청초, 너를 잊지 않으리 이다.

김천시는 앞으로도 시청 화단에 다양한 꽃, 나무, 식물들을 심어 시청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향기 나는 김천시청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임을 알렸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훈훈한 바람이 품은 제주 함덕 '서우봉' 풍경
1/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