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동안갑 '임채호'예비후보, 재심신청 '기긱' - " 정치활동 중단 "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3/02 [15:03]

  ©  안양동안갑 임채호 예비후보가 재심신청 기각 관련 성명을 발표하고있다   사진 = 임채호 후보실 제공


[미디어투데이/정치부= 안상일 기자]  더불어민주당 안양동안갑 예비후보가 민병덕 국회의원 단수공천에 불복해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에 신청한 재심 결과, 최종 기각결정이 내려졌다.

 

중앙당 공관위의 심사 결과가 나온 지난달 25일부터 민주당 중앙당사 앞에서 단식 농성을 벌였던 임채호 예비후보는 재심위원회의 결정을 수용하고, 정치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임 예비후보는 지난달 29일 민주당 당사 앞에서 발표한 입장문을 통해 안양 정치사에 없었던 지역구 3곳 현역의원 싹쓰리 단수공천과 부정선거 등으로 도덕성에 결함이 있는 현역의원이 단수후보로 선정된 것을 바로잡고자 단식농성을 하고, 재심을 신청했지만 결국 번복되지 않았고 뜻을 이루지 못했다며 아쉬워했다.

 

임 예비후보는 아쉬움과 허탈감이 있지만, 재심위원회의 결정을 수용하겠다고 밝히고 “26년간 쉼 없이 달려온 정치 활동을 잠시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임 예비후보는 그러면서 그동안 저를 지지하고 응원해 주셨던 많은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것에 대해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제가 부족한 탓이라고 거듭 사과했다.

 

임 예비후보는 다가오는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윤석열 정권과 검사독재정권을 심판하고 국민의 뜻을 받들어 압승을 할 것임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저는 한 사람의 평범한 시민으로서 민주주의와 평화, 공정이라는 가치가 대한민국에서 더욱 활짝 꽃피울 수 있도록 작은 씨앗이 되겠다고 말했다.

 

임 예비후보는 경선에 함께 참여해 주신 정기열, 백종주, 심규순 예비 후보자님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후보로 확정된 민병덕 의원에게도 반드시 국민의힘 후보를 물리치고 승리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훈훈한 바람이 품은 제주 함덕 '서우봉' 풍경
1/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