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영통구, 추석연휴 공직기강 확립 특별감찰 실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9/15 [13:25]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송영완)는 추석 연휴가 끝나는 18일까지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특별 감찰 활동을 실시한다.

  

특히 추석 연휴 기간 중 집중적인 감찰에 나서 연휴 분위기에 편승하여 비정상적인 관행 및 각종 공무원행동강령 위반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직기강을확립하겠다는 방침이다. 구는 이번 감찰을 위해 15명으로 구성된 감찰반을 꾸려 시간과 장소를 특정하지 않고 불시에 점검한다.

  

감찰 내용으로는 ▷금품 향응 선물 수수 등 청탁금지법,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행위▷공공청사 보안, 정보통신 보안 등 보안관리 준수실태▷근무 중 음주, 당직, 비상근무, 근무지 이탈 등 복무규정위반행위에 대해 집중 감찰한다.

  

영통구는 감찰 기간 중 긴급한 현안을 방치하거나 회피해 주민에게 피해를 주는 소극행정 사례를 막고 관행적 비리 및 반복적인 복무위반 행위 적발 시 사안에 따라 신분상 조치및 관리자의 연대책임을 적용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추석 연휴기간 동안 고향방문 및 이용시민에게 불편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업 근무자의 매뉴얼별 근무 이행실태와 유사시를 대비한 비상연락체계 구축여부도 함께점검하겠다”고 밝혔다.

  

영통구는 지난 4일 직원들의 청렴문화 확산과 청렴의식 제고의 일환으로 전문 강사를 초빙해 특강을 실시하는 등 행정 신뢰성제고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수원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